E,AHRSS

도움말

Contents

1. 도움말
2. 윈도우의 도움말


1. 도움말


읽어야 하는 것, 안 읽으면 곤란한 것.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읽지 않는 것.

설명서의 컴퓨터판이며, 신기하게 취급도 비슷하게 받는다.

윈도우 기반의 프로그램은 대개 F1을 누르면 도움말이 뜬다. 당신이 인터넷 익스플로러모질라 파이어폭스를 쓰고 있다면 F1을 한번 눌러보라.

리그베다 위키의 도움말은 위쪽의 HelpContents에 있다.

관련 항목

2. 윈도우의 도움말

마이크로소프트의 운영체제, 윈도우의 도움말
'친절하기는 하지만 별 도움이 안 되는 것'의 대명사로 꼽힌다.[1] 윈도우의 에러 메시지를 보면 거의 모든 부분에 '도움말을 참조하십시오'라는 문구가 첨부되나, 정작 찾아보면 당연한 말만 하고 해결법 그런 거 없다. 물론 복잡무쌍한 커널의 모든 이상현상을 일반인이 알아들을수 있을 정도의 친절한 말로 써서 도움말에 몽땅 첨부했다면 우주적인 용량을 자랑했을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웹 사이트에 있는 온라인 도움말(MSDN[2])의 경우에는 해당하지 않는다. 이 쪽은 온라인이라서 그야말로 방대한 자료량을 자랑하며, 정말 희귀한 문제가 아니라면 거의 대부분의 상황에 맞는 도움말이 내장되어 있다.

최근의 윈도우에서는 도움말이 점점 쓸만해지고 있는 놀라운 모습을 보인다. 이것은 상기 저술한 MSDN과의 연동 덕분이 크고, 비스타 이후부터는 MSDN과의 연동을 제외하더라도 기본 탑재된 도움말도 상당히 방대한 양을 자랑한다. 특히 윈도우 뿐만이 아니고 오피스 제품군의 도움말은 MSDN이 아닌 오피스 온라인과 연동되며, 이 도움말만 완벽히 다 숙지해도(사실 워낙 방대해 숙지하는게 어렵다) 웬만한 고급 기능까지 자유자재로 다룰 수 있을 정도로 만들어져 있다.



----
  • [1] 이를 비꼬는 내용의 우스갯소리도 있다. 헬리콥터가 길을 잃고 헤메다가 어떤 건물을 발견하고 길을 물으면서 "우리가 지금 어디에 있습니까?" 라고 묻자 "당신들은 헬리콥터 안에 있습니다"라고 친절하게 대답해 주었고, 그걸 본 조종사는 '이런 어처구니 없는 대답을 해주는 걸 보니까 저건 마이크로소프트 건물이다'라고 판단하고 자기의 현재 위치를 알아내서 길을 찾아갔다는 내용
  • [2] MicroSoft Developer Network. 즉 개발자를 위한 도움말이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