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irected from page "KPOP"

E,AHRSS

Allkpop

last modified: 2015-02-21 15:02:48 Contributors

올케이팝닷컴 http://www.allkpop.com

Contents

1. 개요
2. 긍부정적인 여러 관점
2.1. 긍정적인 견해
2.2. 부정적인 견해
2.3. 오역
2.4. 번역 사이트의 한계
3. 유저 성향
3.1. 해외 기반
3.2. 서구 취향
3.3. 여초
3.4. 어린 나이
3.5. 그 외


1. 개요

Soompi(숨피)와 더불어 2007년 창설된 영어권 최대의 K-pop 사이트. 사실상 아이돌 위주이나 그 외에도 많은 아티스트들이 다뤄지며, 종합적인 한국 가요를 다루기 때문에 개소문닷컴 등 국내 해외반응 번역 사이트들의 번역 대상이 되기도 한다.

대체적으로 하루, 아니 몇시간 안에 한국 관련 소식이 업데이트 되며, 이에 대한 반응도 빠르다. 세계 각지에 케이팝 팬들이 모여서 그런지 다양한 의견을 볼 수 있다.

그러나 사이트의 분위기는 절대 좋지 않은 편. 일단 '케이팝 팬'이라고 해봐야 대부분 아이돌들을 핥고 빠는 그저 그런 초중딩이 대다수인데다, 아이돌만 좋아하고 한국 사회에 대해서는 전혀 모르다보니 한국 사람 입장에서 보면 '얘네가 한류만 좋아하는 혐한인가' 싶을 정도의 사건이 많다. 대표적으로 전효성의 민주화 발언 당시 이 사이트에서는 '한국 키워들 또 꼴받았네 ㅋㅋㅋ' 같은 반응이 주류였다!

창업자인 한국계 미국인 쟈니 노(Johnny Noh. 성이 노씨다. 한국 이름은 노세훈. 화교라는 소리가 있는데 한국발 보도자료를 보면 전부 한국계 미국인이라고 언급한다.중앙일보 인터뷰 동아일보 기사 서울신문 코리아타임스)가 처음에 한국 연예 관련 블로그 형식으로 운영하던것이 규모가 커지면서 뉴스 사이트로 발전했다. 초기에는 그저 연예 관련 블로그 수준이었기에 중립성등은 무시한채 욕설과 개드립을 섞어서 글들을 썼으나, 유명해진 이후로는 주로 연예 관련 기사들만이 올라오고 예전과 같은 글들은 찾아볼수가 없다. 뉴욕을 본거지로 하며 한국 내에서의 취재 능력이 없기에 주로 한국발 연예기사들을 번역해서 올리며, 간혹 미국 내 한국 가수 콘서트등이 열리면 취재 또는 인터뷰를 해서 올리기도 한다.

2.1. 긍정적인 견해

혐한 사이트라고 까이기도 하는데, 그 증거들을 보면 주로 과거 막나가던 블로그 시절 (~2008)의 글들이다[1]. 혐한이면은 아무리 돈 벌어먹고 싶어도 이런 사이트를 운영 할까? 차라리 사이트를 팔고 다른 사업을 하는게 훨씬 마음이 편할 것이다. 그 외에도 친일이라는 이야기도 있는데, 쟈니 노의 일본인 아내가 올린 관련 글들과 댓글 관리 행적에서 나온 행위이다.[2]

2.2. 부정적인 견해

그다지 먼 옛날도 화석도 아니다. 티파니(소녀시대), 신민아, 이효리를 위시하여...비하의 방식을 보면 일본의 혐한이 그리는 한국 비하 딱 그 수준, 그 내용이다. 그리고 DC스타일 드립은 디씨안에서나 허용될 일이고 사회 일반 기준에선 분명 '병신짓'이다. 하다못해 디씨안의 디씨뉴스도 디씨와는 다르다. 근데 악플러짓을 하며 한국대중문화를 죽어라 까던 한국인이 어느날 갑자기 한국대중문화를 위한 전도사로 변신한다?

위에 언급되었듯이 쟈니 노는 애초에 한국대중문화에 대한 애정이나 이해가 없던 사람이다. 단지 재미로 한국 대중문화를 까고 비하하는 걸 즐기던 미국에 흔히 있는 재미교포 양아치 쟈니였는데 언제가부터 한류의 인지도가 높아지고 '한국연예기사의 영어번역'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자[3] 거기에 맞춰 상업적으로 변신한 한국연예뉴스 무차별 무단번역 사이트라는 비판.

'디씨에나 볼 수 있는 드립'이란 바로 섹드립을 비롯한 인격비하로서 고소당해도 할말없는 수준의 비하인데 그걸 즐기던 블로그였다. 올해까지의 Yellow Boyz 수준으로 한국을 무시하고 비하하며 즐기던 자니 노가 어느날부터 개과천선하여 한국 문화 전도사 노릇을 하려고 결심했을까? 돈이 되니까 이제 과거 세탁한채 영어사용자를 위한 한류의 전진기지쯤으로 인식되고 한국매체들이 미련하게 저사이트 홍보를 해주니 과거를 아는 사람들로선 어안이 벙벙할수 밖에.

이상은 두번째 문제고 사실 올케이팝의 가장 큰 문제는 기사를 선별하는 방식. 바로 3류 연예찌라시급이다. 한국인이라면 '기레기! 또 낚시냐?'할 기사도 한국현지 언론의 기사가 되어 지구공용어인 영어로 옮겨진다는 점이다. 이에 대해 '왜 근거도 없는 루머 기사까지 번역하느냐?'는 인터뷰 질문에 올케이팝측은 '모든게 출처는 한국기사다. 한국에서 나온 기사를 번역해서 올릴뿐'이라고 변명했지만 ...책임감이나 의식이 있다면 근거있는 기사를 선별해서 번역하는 태도가 기본이다. 하지만 올케이팝은 그런거 없다. 센세이셔널한 기사는 무조건 퍼와서 번역해 올리는 상업적인 태도를 보여준다. 한마디로 한국에 대한 이해와 존중(그들이 좋아하는 리스펙트!)도 없던 재미교포가 한류 기사의 영어번역에서 상업성을 발견하고 한국 3류 연예기사를 무단으로 공짜로 번역해 돈 버는 인터넷 찌라시,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라는 비판. 이 점은 아래 '번역사이트의 한계'와도 통한다.

그리고 소위 그놈의 리스펙트가 일본쪽 연예계를 취급하는 Tokyohive에는 철저히 지켜진다는 사실도 이런 비판을 정당화한다. 쟈니 노와 그의 아내 듈~다~

일부 '현재 08년 부터 디씨 했다하면 화석 취급 받는 걸 생각해보면 3년은 인터넷의 강산을 바꿔놓기에 충분하다'는 식으로 옹호하기도 하지만, 적절한 비유는 아니다. 디씨같은 거대 커뮤니티는 수많은 사람들이 만들어가는 것이라 커뮤니티의 성향과 여론이 빠르게 변할 수 있지만, 성인이 지나 머리가 굳어진 한 사람은 10년이 지나도 변하기 어렵다. 그리고 일단 과거 가수와 배우에 대한 비하를 사과한 적이 없다. 자니노는 오히려 이 사실을 언급하면 과거는 과거일 뿐이라고하며 적반하장한다.

LA 한인타운 주점에서 "도우미"들이 적발된 사실을 메인기사로 올려서 구설수에 오르고 있다. 한국 대중문화를 다루는 사이트가 왜 이런 기사를 올리는가에 대해서 많은 사람들이 자니노가 마침내 참 모습을 보이고 있다는 의견이 많이 있다.

2.3. 오역

정말 의도적으로 한국을 욕보이기 위한 것인지 모를 정도로 번역에 문제가 많긴 하다. 일부에서 혐한 소리를 듣는 것도 이와 같은 병맛 오역이 한 몫한다.

한국 네티즌이 '수지 자카르타에서도 미모 뽐내고 왔네'라고 한 것을 한국인이 'Suzy was able to show off her beauty even in Jakarta(수지 자카르타에서 조차 미모를 뽐낼 수 있네)'라고 했다고 번역했다. 사실 이 문장의 뉘앙스를 살리면서 번역하기란 꽤 어려운 일이다. 번밀레는 인터넷 말고 책에서 기대하자[4] 덜 문제스러운 번역은 그냥 "Suzy showed off her beauty in Jakarta"라고 하는 게 되겠지만 뉘앙스가 죽는다.


2.4. 번역 사이트의 한계

연예인 셀카 같은 단순한 기사에서는 번역 사이트의 한계가 드러나지 않지만[5], 연예 관련 사건이 터질경우 문제가 드러난다.

한국 네티즌은 연예 기사를 접하는 소스도 다양하고 매체에 대한 기본이해가 있다. 즉, 기사나 칼럼을 제공하는 한국 미디어 환경 안에 있기때문에 여러 의견을 종합해 생각하고 판단할 수 있다. 하지만 이곳의 유저들은 단 한명의 번역가가 기사를 선택하고 번역하는 정보의 재가공이 일어나면서 여러 의견을 종합할 수 있는 기회의 폭이 적어진다.

올케이팝은 칼럼 같은 것은 번역을 안하고 한 사건에 대해 여러 기사를 제공하지도 않는다. 하나의 주제에 대해 단 하나의 기사만 제공하는편이다. 그래서 사건에 대해 새로운 사실이 발견되어도 놓치는 경우가 허다하다. 게다가 아래에 있는 오역까지 더해지면 사건에 대한 전체상을 제대로 그리기 어려워진다. 예를들어 타블로 학력 사건이나 엠씨몽 군대사건, 지드래곤 대마초 사건 등 큰 사건들의 보도는 정확도를 기대하기 힘들어 진다. 게다가 그들이 아는 한국사회란 쇼킹한 한국발 뉴스나 한국드라마와 연예프로에서 본 게 전부니....

게다가 문제를 일으키면 관리자들은 항상 앞서와같이 '우리는 한국의 기사를 번역할 뿐'이라면서 책임감이 결여된 태도를 보인다. 따라서 이와 같은 문제는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없다.

하지만 케이팝을 다루는 매체 중 올케이팝만큼 신속하고 거대한 유저층을 자랑하는 사이트다. 사실 외국 케이팝 팬들은 무개념 초중딩이 90%라 한국어를 배울 생각 자체를 안 한다. 아니, 한국 아이돌 인스타그램에 몰려가서 '왜 한국어 써? 우리가 알아볼 수 있게 영어로 쓰셈'이라고 하는 사람들이 더 많다. 이래서 한국 아이돌 팬들은 해외 한류팬들을 '외퀴'(외국인 바퀴벌레)라면서 싫어한다.

3. 유저 성향

크게 해외 기반, 서구 취향, 여초, 어린 나이 네 가지로 특징지어 진다.

Home을 클릭하면 다양한 뉴스와 이에 대한 반응을 볼 수 있으며, Forum의 경우 꽤나 활성화된 상태. 영어만 된다면 해외 팬들이 어떠한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도 볼 수 있으며 이 사이트에서 쓰는 영어는 그다지 어렵지 않기 때문에 [6] 볼 수 있다. 회원들이 자기 사진을 올리는 란을 들어가 본다면 진짜 다양한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볼 수 있다.

다만 Forum의 경우 과감한 표현이 많아서, 특히 성적인 표현이라든지 이런 부분에 있어서는 거침이 없으니, 그 부분은 알아서 필터링 해서 보도록 하자. [7] 근데 이런쪽으로는 이미 Soompi가 잡고 있는 듯.

3.1. 해외 기반

해외 기반 사이트인지라 아이돌의 선호도가 한국의 일반적 선호도와 다른 모습도 보인다. 일단 미국 사이트지만 아예 안 되는 한국어보다는 학교에서 배운 영어를 선호하기 때문에 아시아권팬들도 흔하게 볼 수 있다. 그러니까 영어 배워서 써먹을데 있다니까? 2NE1, 라니아가 동남아 버프를 받으며, f(x), 미스에이가 중국 버프를 받고 있다.

3.2. 서구 취향

미국은 한국처럼 극단적으로 마른 여자를 선호하는게 아니기 때문에 베카루나(f(x))등을 실드치는 댓글이 수백개씩 올라오는 편. 덤으로 윤아관련 기사가 올라오면 제발 뭐 좀 먹으라고 하는 댓글과 다이어트 시작하겠다는 댓글들이 올라온다.

3.3. 여초

카라레인보우같은 남자 취향의 걸그룹들은 인기가 떨어진다. 반대로 2NE1 같이 한국에서도 여성팬 비중이 높은 걸그룹은 인기가 높다.

3.4. 어린 나이

개소문닷컴에서 이곳의 덧글들을 많이 번역해서 올리는데, 해외 네티즌들이 한국 네티즌들을 까는 모습을 볼수 있다. 또 한국의 문화와 정서를 잘 모르는 외국인과 자신의 아이돌을 신으로 숭상하는 팬을 섞으면 어떤 괴물이 탄생하는지도 구경할수가 있다 (...) 실제로 G-dragon 대마초 관련 기사에서 대마초로 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하자 'Koreans, be enlightened' 같은 댓글이 베플이 되기도 했다. 유저층의 키보도가 일단 매우 낮으며 트롤링에 매우 취약한 편이다. 그래도 포럼에 가면 정신연령이 약간 높아지기는 한다. 아주 약간 또한 언플이라는 개념을 이해하지 못하며 올케이팝에 올라오는 기사 대부분이 그것의 번역이라는 사실을 까맣게 모르고 있다

3.5. 그 외

악플이 굉장히 적다. 후술하는 특별한 경우가 아니라면 "와아 우리 언니/오빠 멋지네요!" 하는 찬양글이 대부분.

인디씬에나 힙합씬 관련해서는 크게 관심을 갖지 않는 편. 이는 원래 한국 가요에 대한 관심이 자국에 존재하지 않는 형태의 아이돌때문에 생겼기 때문. 서구권에는 자국에 훌륭한 인디씬이 있어서 굳이 가사를 알아듣지도 못하는 한국 인디가 이를 대체하기는 힘들다.

조용필이나 이승철급의 가수들이 자주 디스당한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 원래 악플이 적은데다가 한국 아이돌 팬질하면서 후배가 선배를 존중해야 한다는 것을 배워 원로 가수를 디스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몰라서 실수로 디스하는 경우는 종종 볼 수 있기는 하다 (...)

사이트 자체에 안티가 제법 있는 편이다. 특히 사이트나 사이트 운영자인 쟈니 노의 과거나 행적을 아는 사람들 위주로. 에일리 관련 건으로도 안티가 많이 늘었다. 자세한 건 항목 참조. 거기다 쟈니 노의 트위터나 예전 글을 보면 그닥 인성이 좋다고는 못 할 사람이라...[8] 위에 나오다시피 올케이팝이 유명해진 이후로는 가수에 대고 원색적인 표현이 들어간 기사를 쓰는 짓을 하지는 않지만 쟈니 노가 개인적으로 쓰는 글이나 트윗들은 여전히 영 아니올시다.


2013년 5월 20일에 있었던 개편으로 인해 그 전에 달렸던 댓글들은 싹 사라졌다.

----
  • [1] 문제가 되는 글들은 여기서도 볼수 있다: http://s1089.photobucket.com/albums/i358/allkpopistrash/The truth of Allkpop/
  • [2] 주로 한국 기사를 번역하지만 한국 까는 기사는 잘 올라오지만 일본 쪽은 전혀 올라오지 않아서(주로 일본의 반한류, 혐한 관련) 문제가 된적이 여러번 있긴 하다.
  • [3] 유튜브 한국아이돌 예능프로영상 올라오면 많은 경우 eng sub plz란 리플이 베플 맞는다. '영어 자막 좀 올려주세요'...
  • [4] 그런데 몇 번씩 지적을 해도 비슷한 문장에 대해 똑같은 오역을 반복하고 있다.
  • [5] 밑의 오역 관련 문제를 보면 그렇지만도 않다.
  • [6] 비 영어권 국가에서도 접속하는 사람이 많아서 쉬운 단어 위주로, 고등학교때 배우는 영어 수준이면 대부분의 글을 해독할 수 있다.
  • [7] 어느정도 유사한 국내 사이트는 DC의 연예인 갤러리들과 플갤 정도인데 섹드립을 칠때는 전성기 코갤과 같다고 보면 된다.
  • [8] 영어권 K-POP 팬사이트들에 쟈니 노에 관한 얘기라도 나오면 포럼에 원색적인 욕을 해대는 사람들이 많다. 아예 그의 행적을 정리한 글이나 사이트들도 있고. 찾아보면 은근히 뒷담화가 많다. 쟈니 노를 싫어하는 외국인들의 평은 대체로 쟈니 노의 인성은 쓰레기중의 쓰레기이며 한류를 알린다면서 한국 욕을 하는 놈이지만 그래도 한국에서 인식하는 극도의 혐한까지는 아니라는 것이다.